이지李贄-분서焚書 <전국시대를 논한다戰國論>

<전국시대를 논한다戰國論> 나는 《전국책》(戰國策)을 읽고 유자정(劉子政)[1]이 하잘 것 없다는 것을 알았다. 춘추(春秋)시대 다음이 전국(戰國)시대이다. 전국시대, 즉…

이지李贄-분서焚書 <부부를 논한다夫婦論, 因畜有感>

<부부를 논한다夫婦論, 因畜有感> 부부(夫婦)는 사람의 시초이다. 부부가 있어야 부모 자식도 있는 것이고, 부모 자식이 있어야 형제도…

이지李贄-분서焚書 하심은을 논한다何心隱論

<하심은을 논한다何心隱論> 하심은(何心隱)이란 바로 양여원(梁汝元)을 말한다. 나는 하심은을 모른다. 그러니 또한 양여원을 어떻게 알겠는가! 그래서 일단…

이지李贄-분서焚書 탁오를 논한다卓吾論略

<탁오를 논한다卓吾論略 – 전남(滇南, 雲南)에서[1]> 다음은 공약곡(孔若谷)이 말한 것이다. 나는 탁오거사(卓吾居士)를 만났다. 그리하여 그에 대해 대략…

인상잡기印象雜記 – 5 전기 두 편雙傳

[오류선생 전기五柳先生傳] 도연명陶淵明 씀 그는 어디 사람인지 모른다. 성도 자(字)도 제대로 아는 게 없다. 집 주변에…

이지李贄-분서焚書 황안 두 스님의 수첩에 써주다書黃安二上人手冊

<황안 두 스님의 수첩에 써주다書黃安二上人手冊> 출가한 사람은 죽을 때까지 집에 연연하지 말아야 한다. 만약 출가한 뒤에도…

인상잡기印象雜記 – 4 문文

‘文(문)’의 초기 모양을 보면, 서 있는 사람의 몸통에 뭔가 잔뜩 그린 것처럼 보인다. 그래서 그 원래…

인상잡기印象雜記 – 3 Q

“너를 마지막으로 나의 청춘은 끝이 났다~ 우리의 사랑은 모두 끝났다~”로 시작하는 조용필의 노래 [큐(Q)]는 나의 노래방…

인상잡기印象雜記 – 2 청명清明

<청명(清明)> 두목(杜牧: 803-853) 청명 무렵 비가 부슬부슬 내려,행인 혼이 끊어질 듯.술집 어디 있나 물어보니,목동이 저 멀리…

인상잡기印象雜記 – 1 학이시습學而時習

<논어>의 첫마디 ‘學而時習(학이시습)’을 와당 문양으로 새겨보았다. ‘學而時習(학이시습)’은 만고불변의 공부 비결이자 전문가가 되는 비결이다. ‘배우고(學)’ ‘시간 날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