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지李贄-분서焚書 등석양에게 답하다答鄧石陽

등석양1에게 답하다答鄧石陽 옷 입고 밥 먹는 것이 바로 인륜(人倫)이요, 만물의 이치입니다. 옷 입고 밥 먹는 것을…

이지李贄-분서焚書 초약후에게與焦弱侯

초약후1에게與焦弱侯 사람이 물과 같다면 호걸은 큰 물고기와 같다. 큰 물고기를 얻으려면 반드시 남달리 큰 물을 찾아야…

이지李贄-분서焚書 주서암에게 답하다答周西巖

주서암에게 답하다答周西巖 이 세상에 태어나면서부터 진리를 깨달을 수 있는 능력1을 갖추지 않은 사람은 하나도 없고, 진리를…

원중도袁中道 -분서焚書 이온릉전李溫陵傳

이온릉전李溫陵傳 원중도袁中道1 이온릉(李溫陵)의 이름은 재지(載贄)이다.2 젊어서 효렴3으로 거인에 추천되었지만 도성으로 가는 길이 너무 멀다고 더 이상…

이지李贄-분서焚書 자서自序

자서自序 지금까지 내가 저술한 책은 네 종류이다. 그 중의 하나가 《장서》(藏書, 감추어 둘 책)이다. 그 책에서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