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08년 7월 30일 카나쓰호

07:00 기상 09:00 부르친 출발. 이제 지치기 시작한다. 이곳은 투르판과 달리 아침 공기가 청신하다. 이제 산지로…