365일 한시-두심언杜審言 진릉(晉陵)의 현승(縣丞) 육 선생의 시 <이른 봄에 놀러 나가 멀리 바라보다>에 화답하여和晉陵陸丞早春遊望

진릉(晉陵)의 현승(縣丞) 육 선생의 시 <이른 봄에 놀러 나가 멀리 바라보다>에 화답하여和晉陵陸丞早春遊望/당唐 두심언杜審言 獨有宦遊人 홀로 객지에서…

365일 한시-구양수歐陽脩 둘이 손잡고携手曲

둘이 손잡고携手曲/송宋 구양수歐陽脩 落日堤上行 해질녘 방죽 위를 거닐며 獨歌携手曲 <둘이 손잡고>를 홀로 부르네 卻憶携手人 손잡고 가던…

365일 한시-송지문宋之問 한강을건너며渡漢江

한강을건너며渡漢江/ 당唐 송지문宋之問  嶺外音書斷 오령의 남쪽이라 서신도 끊어진 채 經冬復歷春 겨울을 지내고 다시 봄을 지났구나 近鄕情更怯…

365일 한시-장경충張敬忠 변방의 노래邊詞

변방의 노래邊詞/당唐 장경충張敬忠 五原春色舊來遲 오원의 봄빛은 옛날부터 더디 온다더니 二月垂楊未挂絲 2월의 수양버들 아직 실을 달지 않았네…

365일 한시-육개陸凱 친구 범엽에게贈范曄

친구 범엽에게贈范曄 /남북조南北朝 육개陸凱 折花逢驛使 우체부를 만나 매화를 꺾어서 寄與隴頭人 농두에 사는 분께 보냅니다 江南無所有 강남에…

365일 한시-하지장賀知章 버드나무 詠柳

버드나무 詠柳/당唐 하지장賀知章 碧玉妝成一樹高 푸른 옥빛으로 단장한 키 큰 버드나무 萬條垂下綠絲縧 가지마다 푸른 끈을 아래로 드리웠네…

365일 한시-왕지환王之渙 涼州詞양주(凉州)의 노래

양주(凉州)의 노래/ 당唐 왕지환王之渙 黃河遠上白雲間 황하는 멀리 백운 사이로 올라가고 一片孤城萬仞山 만 길 산자락에 선 외로운…

365일 한시-양거원楊巨源 장안성 동쪽의 이른 봄城東早春

장안성 동쪽의 이른 봄城東早春/ 당唐 양거원楊巨源 詩家淸景在新春 이른 봄은 시인이 좋아하는 맑은 경치 綠柳纔黃半未勻 버들에 반 정도…

365일 한시-양만리楊萬里 새 봄의 수양버들新柳

새 봄의 수양버들新柳/송宋 양만리楊萬里 柳條百尺拂銀塘 백 척의 버들가지 맑은 연못에 스치네且莫深青只淺黃 짙은 청색 말고 연한 황색으로만…

365일 한시-육유陸游 납월臘月

臘月 陸游臘月납월(12월)/육유陸游 今冬少霜雪 이번 겨울은 서리와 눈이 적어 臘月厭重裘 납월인데도 두꺼운 갖옷 부담되네 漸動園林興 점차 원림에…